[규슈 렌터카 여행 #4] 애니메이션같은 아소산 드라이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