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영위, 계약서 열람 및 사외이사 파견에 부정적이라면..

셀헬에게 부여한 독점판매에 관한 계약서 열람 및 사외이사 파견하는 이슈에 대해서 운영위의 입장은 무엇일까요? 긍정적일까요, 부정적일까요? 

만약 긍정적이면서도 코스피이전 하나에 집중하기 위해서 일부러 안건 채택을 거부한 것이라면, 그것은 코스피이전을 확신하지 못하고 있다는 방증이 아닐까 싶네요. 서 회장의 도움으로 코스피이전을 확신한다면, 굳이 코스피이전 하나에 집중할 까닭이 없거든요. 

물론, 서 회장 입장에서는 계약서 열람과 사외이사 파견이 좋지 않을 겁니다. 그야말로 껄끄러운 사안임에는 틀림없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우리 독개미들이 서 회장의 눈치만 봐야 하나요? 그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서 회장이 진실로 셀트리온 독개미들을 생각한다면, 셀헬 계약서 열람과 사외이사 파견에 대해서도 용납해야 합니다. 

만약 운영위가 두 사안에 대해서 부정적이라면, 그래서 향후에도 현 운영위원들이 그대로 존재할 경우엔 셀헬 계약서 열람 및 사외이사 파견은 절대로 할 수 없을 듯. 

이런 식의 추정조차 운영위에서는 주주단합을 해친다는 그럴듯한 이유를 내세워서 씽크풀 게시판에 올리지 못하게 막고 있죠. 올라가면 즉시 블라인드 당할 겁니다. 이 글 내용이 과연 독개미들을 분열시키는 책동일까요? 그게 아니면, 대비책의 일환으로 갖고 있는 게 더 나은 선택일까요? 상식적으로 생각하면 그 결과는 너무도 자명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