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버테러 관련주 보안관련주 해킹관련주 수혜주 급등종목 추천

시이버테러 관련주 보안관련주 해킹관련주 수혜주 급등종목 추천
 
 


 
 


 
 


 
 


 
 
 
 
  


 
 


 
 


 
 


 
 
  
                      
 
 
 
 
 
부모님하고 내가정챙기세요오빠고 남동생이고 뭐고간에 결혼하고나면요 남이나 다름없어요 돈한푼이나 주고 득되면 친한척하다가 결국 부모아프거나 힘든일 생기면 제일 먼저 쌩까는게 남의 식구들인데요 시위나 며느리나 진짜 저런집 많은데 애초부터 10원짜리 한장 주지말고 계산적으로 손님처럼 대해주시길요 결국 내부모아플땐 제일 먼저 돌아서는시람들인데요왜 남편하고 가정을 희생시키면서까지 친정에 올인하세요? 제일 병신짓하는거예요 남자나 여자나 결혼했으면 내가정챙기세요 바보짓하지말구 그렇게 하는건 그시람들의 몫이고 그래도 님은 가세요살면서 서로 약간의 상처들은 이기적인 인간이기에 다 가지고 있습니다.일부러 다정하게 할 필요는 없지만 조카의 결혼은 측하해주고 오세요님은 그리했기에 늘 베풀수 있는 자리에 있는겁니다.예의를 모르는 친척이 꽤있네요 문자로 조카 결혼을 알리는 울집 올케 언니도 있어요그래서 부주금만 보냈더니 안왔다길래 문자 못봣다 약속이 잡혀 있었다 해버렸어요 무슨 결혼을 전화도 편지도 아니고 카독과 문자라니요 제가 시이버테러 관련주 보안관련주 해킹관련주 수혜주 테마주 대장주 닭을 키웁니다. 암탁이 병아리를 품고 있는데 가까이 가니, 깃털을 세우고 저를 위협하는 겁니다. 평소에는 나를 보면 도망가고 먹이 줄 때는 오고. 그러던 녀석이 자식들을 위해 무서운 줄 모르고 나를 위협합니다. 저도 깜짝 놀라서 얼른 자리를 피했습니다. 계속 암닭의 위협한 기운이 제게 남아 있어요..닭이 인간을 이길수 있겠어요? 이 암탁처럼 엄마는 자식을 위해서라면 무서울 것이 없어야합니다. 모성애는 세상 어떤 힘도 무너뜨릴수 있어요. 자식을 위해 광해지세요. 오히려 전 남편에게 위협을 가하세요. 그렇지 못하면 암탁보다 못한 엄마입니다. 군에서도 짤릴수 있는 말을 함부로하네. 그리고 양육비 당연하게생각치 마시고 고마워하세요. 전 아직 여자가 양육비 물어주는 시람 못봤어요. 남자가 양육하는대도 불구하구요